해당 스크립트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불편을 드려서 죄송합니다.

  • 병원뉴스

    home 병원소개 > 병원소식 > 병원뉴스
  • 확대 축소 프린트 즐겨찾기 등록하기
  • 제목 환자안전을 위한 병원약사의 역할 제고
    작성자 서울대학교병원 등록일 2017-09-01 조회수 662
    파일                      

    환자안전을 위한 병원약사의 역할 제고
     - 다학제적 팀의료를 통한 ‘처방중재’ 역할 필요해
     - ‘임상 약제서비스’에 대한 제도적 지원 마련돼야
     

    병원약사의 역할 재정립을 위한 심포지엄 개최

     서울대병원은 8월 31일 의학연구혁신센터에서 ‘환자안전을 위한 병원 약사역할’에 대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병원약사의 의료 활동영역 확대를 위해 필요한 사안들이 심도 있게 논의 됐다.

     조윤숙 약제부장은 개회사에서 “복잡하고 다변화하는 의료 환경에서 병원약사의 역할을 재정립하고, 의료진의 협력체계를 강화해 환자 안전성을 높이기 위함이다”며 행사 취지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선진화된 병원시스템에 맞춰 병원약사의 역할변화에 대한 방향성을 논의하는 것이 주요 골자였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약사의 환자안전을 위한 활동을 소개하고 4차 산업혁명시대에 따른 병원약사의 역할 변화에 대한 토론이 이뤄졌다. 발표를 맡은 서울대병원 임정미 약사는 “병원약사는 앞으로 임상 중재역할 뿐만 아니라, 환자의 상담자로서의 역할이 강조될 것이다”며, “환자참여를 통한 단체상담·교육 등이 활발히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서 오정미 한국임상약학회장은 “산업의 발달로 앞으로 단순조제와 같은 일은 로봇에 의해 대체될 것이다”며, “병원약사는 임상상황에서의 적합한 약물처방을 판단하고 환자 약물 순응도를 향상시키기 위한 교육 등의 역할을 수행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서울대병원 약사가 참여하고 있는 팀 의료 활동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각 전문 분야별 약사의 환자안전을 위한 활동들이 발표됐다. 사회를 맡은 서울대병원 김귀숙 약사는 “팀 의료 활동을 통한 약제서비스 제공으로 환자의 만족도와 삶의 질을 개선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약사 직군의 고유 업무를 수행 가능하게 함으로써, 궁극적으로는 환자안전향상 및 보건의료비 절감을 도모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 밖에 중환자치료, 종양치료, 장기이식, 영양집중지원 분야에 대한 전문약사들의 활동이 발표됐다. 올해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시행 되는 ‘다약제 복용 노인환자에 대한 약물사용평가’는 내년 외래환자까지 확대 적용될 예정이며, 이와 같은 활동이 병원약사의 새로운 영역이라는 점이 강조됐다.

     조윤숙 약제부장은 “병원약사의 다양한 역할 수행을 위해서는 의료보험 수가를 통한 제도적 뒷받침이 필요하다”며, “일본과 같이 병동에 상주하는 ‘병동약사제도’를 도입해, 의료 서비스에 대한 인건비 등을 보전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덧붙여 “앞으로 약사는 스트레스 같은 심인성 인체기능 저하 및 면역력 감소를 예방할 상담 능력이 필요할 것이다”며, “대학에서부터 심리상담, 커뮤니케이션 등에 대한 교육이 함께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관리부서 홍보팀(☎ 02-2072-2114) 최종업데이트 2017-09-01 오류신고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매우만족 만족 보통 불만족 매우불만족 통계
  03080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01(연건동 28) (110-744),    대표전화: 02-2072-2114
  대표자 : 서창석     Copyright 2010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ll Rights Reserved
  • 보건복지부 2주기 의료기관 인증
  • 브랜드파워 17년 연속 1위
  • 국가브랜드 경쟁력지수 1위